즐겨찾기 추가 2017.07.26(수) 17:48
탑뉴스 최신뉴스 정치 경제 사회 스포츠/연예 전국뉴스 문화 세계 뉴스
탑뉴스
최신뉴스
정치
경제
사회
스포츠/연예
전국뉴스
문화
세계 뉴스
대구시, 생명과 환경을 아끼는 ‘맹꽁이야~ 놀자’축제 열려
경북.중부취재본부 / 지민근 기자 crsocool@naver.com
2017년 07월 16일(일) 14:31
대구시가 지난 15일 대구 달성습지 호림 강나루공원에서 관람객 1만2천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제4회 ‘맹꽁이야~ 놀자’축제를 개최했다.

이번 축제는 대구시가 주최하고 (사)대구경북늘푸른자원봉사단이 주관으로 명종위기 2급종인 맹꽁이를 테마로 잡아 사라져가는 습지 생태계의 가치를 일깨우기 위해 다양한 공연·전시물·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이날 축제 개막식에서는 EBS 다큐영상물 ‘하나뿐인 지구 달성습지 한여름의 기록’ 하이라이트를 상영했다. 더불어 청년 관악대 공연과 ‘맹꽁이서당’ 인형극이 시민들의 호응을 얻었다.

늘푸른봉사단 남문기 대표는 인사말에서 “달성습지는 생태 환경의 보고이자 우리나라 최대 서식지로, 전국에서 개체수가 많은 60만평의 내륙습지”라며 “이 행사에 참여한 시민들과 학생들에게 생태환경의 중요성과 환경 생명 사랑의 소중함을 알리고자 한다”고 말했다.

신경섭 대구시 녹색환경국장은 격려사에서 “이 행사를 할 수 있도록 오랫동안 물심양면으로 도와준 늘푸른봉사단에 감사하다”며 “2018년도에 199억을 지원하는 ‘달성습지 조성사업’과 70억의 ‘대명 유수지 생태학습관 조성 사업’을 완공한다. 이 체험학습관을 통해 전국에서 오는 학생들에게 생태계의 중요성을 일깨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광교 대구시의회 기획행정위원장은 축사에서 “달성습지가 국내 최대의 흑두루미 철새 낙원, 멸종위기 생물과 각종 생물들의 서식처가 된 것은 여기 계신 봉사자들의 노고 덕분”이라며 “자연생태계는 우리와 공존해야 한다는 것과 대구를 녹색 환경 도시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시의회에서도 함께 노력하겠다”고 했다.

김영탁 대구시교육청 교육국장은 축사에서 “이번 행사가 학부모, 교사, 학생에게 달성습지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고, 참석한 모든 시민들이 가족과 함께 습지체험을 하면서 소통과 화합의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올해 맹꽁이 축제는 일반인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달성습지와 맹꽁이 등 멸종위기종의 생태적 가치를 알리는 교육이 이뤄졌다. 이날 생태체험 프로그램은 셔틀버스를 타고 이동해 습지 동·식물 서식처를 직접 관찰할 수 있는 ‘달성습지 탐방교실’, 습지 수생 식물들을 살펴보고 생태학습을 하는 ‘달성습지 식물관’이 운영됐다.

특히 살아있는 맹꽁이를 직접 만지고, 보고, 소리를 들어보는 오감체험 ‘맹꽁이 학교’는 맹꽁이를 보려는 시민들로 가득했다.

이 밖에도 맹꽁이 퍼즐게임, 클레이 맹꽁이 만들기, 맹꽁이 종이접어 경주하기, 습지 서식생물 표본 전시, 양서류 사진 전시, 친환경 주방세제 만들기, 환경사랑 팻말 만들기 등 참여·체험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봉사자로 참여한 최재민(12·상인초) 군은 “오늘 맹꽁이를 소개하는 강사자로 봉사하고 있는데, 이번 기회를 통해 맹꽁이에 대해 공부할 수 있어 좋았다”며 “어린 학생들에게 잘 설명해주기 위해 수십번 연습을 하다 보니 강사자에 대한 흥미가 생겼다. 다음 행사에서도 강사자 봉사로 참여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정순(39·여·동구)씨는 “오늘 아이 셋과 함께 맹꽁이 행사에 처음 참여했다. 요즘 개구리를 못 본 것 같아 생태계가 얼마나 오염이 됐는지 알 수 있었으며 환경이 얼마나 중요한지 느낄 수 있었다”고 했다.

한편 생태자원의 보고인 달성습지 대명유수지는 2011년 8월 수천 마리의 새끼 맹꽁이가 이동하는 모습이 발견돼 맹꽁이 산란지로 전국에 알려졌으며, 이를 보호하려는 움직임이 시 차원에서 지속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더불어 내년 완공을 목표로 ‘달성습지 생태학습관’도 건립 중이다.
경북.중부취재본부 / 지민근 기자 crsocool@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조직도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국회방송(www.ecnb.co.kr)등록번호 : 서울 아00929등록일 : 2012년 10월 22일 발행인 : 윤호철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호철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0길 15-1번지 극동VIP빌딩 705호대표전화 : 02)535-2077(代) | Fax.02-535-2066, 070-4229-3008
[ 국회방송]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