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05.18(토) 21:04
탑뉴스 최신뉴스 정치 경제 사회 스포츠/연예 전국뉴스 문화 세계 뉴스
탑뉴스
최신뉴스
정치
경제
사회
스포츠/연예
전국뉴스
문화
세계 뉴스
김해시 3색특화거리를 통해 지역경제 살린다
CNB 국회방송 대기자 우종덕 ecnb@daum.net
2019년 03월 13일(수) 16:13
김해시는 침체된 골목경제를 살리기 위해 오는 3월 말부터 장유가도(옛길)의 입구를 “왕에게 가는 길”이라는 모토로 재 단장한다. 이 사업은 2018년 국비 공모사업에 응모하여 선정된 주민주도형 골목경제 활성화사업이다.

봉황당에서 농어촌공사 가는 길은 장유가도 입구임에도 불구하고 최근 도시재생사업으로 변모하고 있는 인근의 봉리단길에 비해 쇠퇴하고 있어, 시는 이 거리를 역사와 전통·예술이 시작되는 거리, 다양한 먹거리로 국내·외 관광객이 찾아오는 이색적인 거리로 만든다는 야심찬 포부를 가지고 있다.

이를 위해 김해시는 골목길 입구에 “수로왕행차길”이라는 진입관문을 제작 설치하고, 골목길의 각 점포에는 가야관직을 부여한 간판을 만들어 수로왕을 만나러 가는 길이라는 이미지를 부각시킬 뿐만 아니라 바닥에도 조명 및 디자인을 입히고 문화체험존 및 포토 존도 구성하는 등 사업 준비에 여념이 없다고 한다.

특히 『왕에게 가는 길』사업은 주민 주도형 골목경제 활성화 사업으로 추진되는 만큼 지역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한 사업으로, 이 사업의 성패는 지역 상권을 살리고자 하는 주민들의 아이디어·협조에 달려있다고 할 수 있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가락로 49번길 일원을 가야문화를 경험하고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를 즐길 수 있는 거리로 만들어 옛 명성을 되찾게 할 뿐만아니라 쇠퇴해 가는 상권이 봉리단길과 연계해 젊은이들이 즐겨찾는 명품 거리가 될 것이라고 시 관계자는 말했다.

또, 블록 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하여 『상권 활성화 특화거리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상권 활성화 특화거리 지원 사업』은 다른 지역과 차별화되어, 특화된 개성을 가지고 있는 상가·거리 등을 특화거리로 지정하여, 그 지역 상권의 특색을 널리 알려 상권을 활성화하는 사업이다.

시는 작년에 주촌면 부경축산물도매시장, 진영 패션아울렛거리, 내외동 김해먹거리일번지를 특화거리로 지정하여 올해 각 거리의 특색을 잘 나타낼 수 있는 캐릭터를 개발하고 캐릭터 개발이 완료되면 이것을 이용하여 조형물을 제작하여 김해만의 특별한 상권을 홍보하게 된다.

아울러, 최저임금 인상과 침체된 경기 속에서도 가격 좋고 친절한 서비스로 지역 물가안정에 기여하고 있는 “착한가격업소”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착한가격업소로 지정된 업소에는 인증표찰 및 가격표시판 제작 지원, 쓰레기 종량제 봉투(매월 20ℓ30매) 지원, 업소별 맞춤형 홍보물품 지원, 노후시설 환경개선사업비 지원 등 다양한 인센티브도 제공된다.

특히 올해는 2018년 행정안전부 착한가격업소 활성화 추진에 따른 우수사례 재정인센티브로 우수 착한가격업소 10개소에 노후간판 교체 등 시설환경개선사업 지원과 인제대학교 주변 착한가격업소 밀집 골목을 착한가격업소 특화거리로 조성하여 노후시설 환경개선 및 특화거리 안내판 설치 등 착한가격업소 활성화를 통해 침체된 골목상권의 활력회복 분위기를 조성해 나가고자 한다.

배선영 시 지역경제과장은 “우리시의 3색특화거리 조성이 소비심리 위축과 상권 쇠퇴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골목상권 소상공인들에게 마중물이 되어 우리지역 상권이 살고 경제가 살아났으면 한다” 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CNB 국회방송 대기자 우종덕 ecnb@daum.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CNB국회방송(www.ecnb.co.kr)등록번호 : 서울 아00929등록일 : 2012년 10월 22일 발행인,편집인 : 윤호철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호철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0길 15-1번지 극동VIP빌딩 705호대표전화 : 02)535-2077(代) | Fax.02-535-2066, 070-4229-3008
[ 국회방송]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