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05.22(수) 18:47
탑뉴스 최신뉴스 정치 경제 사회 스포츠/연예 전국뉴스 문화 세계 뉴스
탑뉴스
최신뉴스
정치
경제
사회
스포츠/연예
전국뉴스
문화
세계 뉴스
대전시, 산업단지 입주 4개 기업과 ‘맞손’
CNB국회방송 대전.세종본부/김현기취재기자 fjh1004kr@korea.com
2019년 05월 10일(금) 08:01
양해각서 체결을 한 좌측부터 최명진대표, 안명수대표, 허태정대전시장, 윤석중대표, 최은서대표
대전시는 9일 오후 1시 40분 중회의실에서 안산산업단지 등 관내 산업단지에 입주하는 4개 기업과 투자 및 지원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허태정 대전시장을 비롯해 우리지역 우수 벤처기업인 ㈜인스페이스 최명진 대표, ㈜넷커스터마이즈 안명수 대표, ㈜디앤씨컴퍼니 최은서 대표와 공주에서 하소산단으로 이전하는 ㈜만풍농업회사법인 윤석중 대표가 참석했다.

㈜인스페이스는 2012년 설립, 항공우주산업분야 소프트웨어/시스템 개발업체로 자사솔루션인 드론셋 사업확장에 나서기로 하였으며, ㈜넷커스터마이즈회사는 2000년 설립, 위성통신 및 국방 전자전 분야의 우수 벤처기업으로 창립20주년 맞아 투자를 확대하기로 하였다.

㈜만풍농업회사법인은 2016년 창업기업으로 연매출의 급격한 성장과 함께 공주에서 대전으로 사업확장 이전해 전통식품산업 육성한다고 밝혔으며, ㈜디앤씨컴퍼니사는 2015년 대전시 청년창업 500프로젝트로 시작한 여성기업으로 꾸준한 매출성장으로 영상 및 R&D부문 사업확장한다고 하였다.

이날 대전시와 4개 기업은 관내 산업단지 내 입주 및 공장 이전투자를 통해 신규고용을 창출하고,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상호 긴밀하게 협력하기로 했다.

대전시는 이번 협약에 따라 기업들의 투자규모(부지+설비)는 192억 원(계획), 최소 96명의 신규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보고 있다.

기업별로는 ㈜인스페이스 86억 원(33명), ㈜넷커스터마이즈 50억 원(40명), ㈜만풍농업회사법인 39억 원(17명), ㈜디앤씨컴퍼니 17억 원(6명)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과거 제조업 중심의 산업이 첨단지식산업으로 변화하면서 맞춤형 산업단지를 공급하는 것이 중요한데 우리시는 이러한 패러다임에 맞춰 2025년까지 산업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라며 “기업이 안정적으로 산업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산업용지를 차질 없이 공급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현재 분양하고 있는 신동‧둔곡지구(기초과학 거점) 외에도 대덕평촌산단(뿌리산업, 2020년), 장대지구(첨단센서, 2021년), 서구평촌산단(2022년), 안산지구(첨단국방과학, 2023년) , 대동‧금탄지구(첨단바이오, 2023년)를 공급할 예정이다.
CNB국회방송 대전.세종본부/김현기취재기자 fjh1004kr@korea.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CNB국회방송(www.ecnb.co.kr)등록번호 : 서울 아00929등록일 : 2012년 10월 22일 발행인,편집인 : 윤호철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호철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0길 15-1번지 극동VIP빌딩 705호대표전화 : 02)535-2077(代) | Fax.02-535-2066, 070-4229-3008
[ 국회방송]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