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8.08(토) 01:21
탑뉴스 최신뉴스 정치 경제 사회 스포츠/연예 전국뉴스 문화 세계 뉴스
기자파일
보도파일
기자수첩
인물동정
김병욱 국회의원 예비후보(미래통합당 포항남·울릉), ‘도심 철도 지하화 및 복합개발’ 추진 구상 밝혀

-‘도심 철도 지역을 이제 포항 시민께 돌려 드릴 것’

동부취재본부 / 김건우 본부장 oprus21@naver.com
2020년 03월 25일(수) 12:13
김병욱 미래통합당 포항남·울릉 국회의원 예비후보
미래통합당 포항남·울릉 김병욱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4일 유강~효자~대잠~상도~대도동을 가로지르는 괴동선(포스코 화물열차 전용)의 ‘도심 철도 지하화 및 복합개발’ 추진 구상을 밝혔다.

김 후보는 “포스코로 인입 철로인 괴동선의 개통 이래, 도시화의 진행으로 철로 구간인 연일읍 유강리, 효자동, 대잠동, 상도동, 대도동은 남구의 35% 해당하는 약 8만여 인구가 밀집한 주거지역으로 변화되었다”며 “현재 이들 지역은 소음, 분진 발생, 지역과 도로의 단절, 교통체증, 도시발전 저해, 형산강 접근성 제한 등의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 후보는 “최근 도심 철도의 지하화와 복합개발이 경인선, 부산역, 수인선, 용산, 서울역 등의 지역에서 추진되는 추세에 따라, 이제 도시 발전을 저해하는 도심 철도 지역을 포항 시민께 돌려 드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효자역 인근 괴동선 철로]
[효자역 인근 괴동선 철로]

김 후보는 구체적인 도심 철도 지하화 추진방법과 지상 유휴공간 활용방안은 시민과 정부 및 지자체 등과의 수많은 논의 과정을 거칠 것이며, “타 시도와 외국의 사례로 볼 때, 도심 철도 지하화로 생겨난 지상 유휴공간은 시민들의 복지, 여가, 체육, 예술, 문화생활, 쇼핑 등의 공익성 개발을 중심으로 이루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김후보의 “대표 공약인 ‘영일만·형산강 국가정원’ 구상과 연계하여 형산강 접근성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관광자원화 한다면, 포항의 얼굴을 획기적으로 바꾸는 글로벌 명소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김 후보는 본 구상은 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경제성, 정책성, 지역균형발전) 등을 거쳐 예산 반영 및 착공에 이르기까지 많은 시간과 난관이 예상되는바, 시민 여러분들의 도시 발전을 위한 창의적인 제안을 부탁하면서, 수년간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에서 정책·예산·입법의 실무를 담당해본 본인이 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한편 1968년 철강산업이 발전하면서 동해선에서 포스코로 인입되는 철로인 괴동선이 개통된 이래, 최근 포항역이 이전되고 동해선 일부구간(효자역~포항역)이 폐로가 되었지만, 포스코로 이동하는 괴동선 화물열차는 일일 편도 약 18회 운행되고 있다.

동부취재본부 / 김건우 본부장 oprus21@naver.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CNB국회방송(www.ecnb.co.kr)등록번호 : 서울 아00929등록일 : 2012년 10월 22일 발행인,편집인 : 윤호철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호철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0길 15-1번지 극동VIP빌딩 705호대표전화 : 02)535-2077(代) | Fax.02-535-2066, 070-4229-3008
[ 국회방송]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